mask mask mask


  1. page2017년 4분학기 프로그램

  2. page2017년 3분학기 프로그램

  3. page2017년 2분학기 프로그램

  4. page2017년 1분학기 프로그램

  5. page2016

  6. page2015

  7. page2014

  8. page2013

  9. page2012

  10. page2011

  11. page2010

  12. page2009

  13. page2008

  14. page2007

찾아오시는 길

주소: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18길
9-13 [서교동 464-56]
(우편번호:04030)

How to visit us:
Directions in English

메일보내기(daziwon@gmail.com)

연락처: 02-325-2102
계좌: 479001-01-179485
(국민/조정환)

mask
최근 글

최근댓글

[영화와 공간]
[집안의 노동자]
[기호와 기계]
[만화로 보는 철도이야기]
[절대민주주의]
[모차르트 호모 사피엔스]
[신정-정치]
[기린은 왜 목이 길까?]
[로지스틱스]
[잉여로서의 생명]
[전쟁론 강의]
[전쟁론]
[천만 관객의 영화 천만 표의 정치]
[가상과 사건]
[예술로서의 삶]
[크레디토크라시]
[대테러전쟁 주식회사]
[마이너리티 코뮌]
[정동의 힘]
[정동 이론]
[공유인으로 사고하라]
[9월, 도쿄의 거리에서]
[빚의 마법]
[산촌]
[제국의 게임]
[나 자신이고자 하는 충동]
[예술인간의 탄생]
counter
[문학] 미래의 시를 향하여 - '삶미학'의 구축은 어떻게 가능할 것인가?
   
강사 이성혁
개강 2013년 4월 10일부터 매주 수요일 저녁 7시30분 (7강, 105,000원)
강의큐레이터(쿠쿠) 김하은
 
강좌취지
이 강의는 한국 노동시의 역사와 현재, 미래를 아방가르드의 기획과 접속시켜 살펴본다. 20세기 초반에 당대 급진적 예술가와 사회운동 세력이 참여한 아방가르드 예술운동은 삶과 분리된 제도 예술을 비판하면서 예술을 통해 삶을 시적인 것으로 고양하려고 했다. 한국의 노동시에도 이러한 아방가르드적 측면들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문학계에서 별로 조명되지 못한 것이 사실이다. 한국 노동시는 시와 삶을 결합하고자 하는 부단한 시도, 삶의 존엄을 지키기 위한 직접적인 저항, ‘만인에 의한 시 쓰기’라는 문화혁명적인 측면들 등, 삶을 시적인 것으로 고양하려고 한 아방가르드 운동과 공명하는 성격을 가지고 있었다. 더 나아가 노동시의 아방가르드적 성격은 현재 자본주의의 권력에 저항하고 탈주한다는 삶정치적인 의미를 가지고 있다. 이 강의는 강사가 쓴 『미래의 시를 향하여』를 바탕으로 노동시의 삶정치적인 의미를 설명하고, 백무산, 박영근, 송경동, 최종천, 강병길, 김광선, 조성웅, 하종오, 황규관 등 현재 노동시인들의 작업들에 대해 소개한다. 그리고 프리터 세대인 젊은 시인들의 시도 살펴보면서, 미래의 한국 시를 전망해보고자 한다. 이러한 강의들은 세계의 시적인 재구축이라는, ‘미래의 시’의 현실화라는 비전에서 이루어질 것이다.
  
1강 아방가르드의 전개와 그 혁명적 성격-러시아 아방가르드를 중심으로
2강 시적인 것과 정치적인 것-아방가르드적 시각에서 
3강 한국 노동시의 역사와 현재-삶권력에 저항하기
4강 노동시의 시인들 1-노동자의 생활과 삶미학의 구축 (박영근, 최종천, 강병길, 김광선)
5강 노동시의 시인들 2-잠재성과 봉기의 이미지 (조성웅, 하종오, 황규관, 백무산, 송경동)
6강 젊은 시인들의 프레카리아트적 감성-노동시와의 접속 모색
7강 전망: 자율과 생성, 세계의 시적 재구축을 향하여
  
참고문헌
이성혁, 『미래의 시를 향하여』, 갈무리, 2013.
노동시 시집들.
 
강사소개
문학평론가. 2003년 기형도론으로 대한매일 신춘문예 평론부문 당선. 한국문학 전공(박사논문: 「1920년대 한국 근대시의 전위성 연구」) 현재 서울과학기술대, 추계예술대, 한국외국어대 출강.

★ 수강신청 방법 : 수강신청 게시판에 글을 남겨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 [음악] 우쿨렐레로 여는 노래만큼 좋은 세상 중급 (강사 : 조양근) 김정연 2013.04.18 1374
18 [영화] 이탈리아 정치영화의 시학 (강사 : 김성욱) 1 항슨 2013.03.01 3096
17 [생태] 2013년 2분학기 곡성 다지원 프로그램 ― 『성학집요』 읽기 (강의 : 김재형) 하은 2013.02.27 1629
16 [사회] 국가에서 마을로 : 소셜미디어와 21세기의 거대한 변환 (강사 : 전명산) 항슨 2013.02.27 1637
15 [과학] 기술과학과 섹슈얼리티의 재구성 (강사 : 조아라) 항슨 2013.02.27 1993
» [문학] 미래의 시를 향하여 - '삶미학'의 구축은 어떻게 가능할 것인가? (강사 : 이성혁) 항슨 2013.02.27 1748
13 [문학] 욕망의 소설 창작 ― 2013문학수상작 감상을 통한 소설 창작하기 (강사 : 김광님) 1 항슨 2013.02.27 2117
12 [철학] 라캉을 철학적으로 읽기 : 자크 라캉과 주체성 개념의 진화 (강사 : 유충현) 항슨 2013.02.27 1978
11 [언어정원] 기초불어문법 (강사 : 방현주) 김정연 2013.02.27 2059
10 [언어정원] 『이방인』 불어로 함께 읽기 (강사 : 방현주) 김정연 2013.02.27 1963
9 [문학] 그것을 시로 쓰기 (강사 : 오철수) 3 김정연 2013.02.27 2003
8 [미학] 백남준, 요제프 보이스의 행위예술: 행위에서 <플럭서스>가 <미디어아트>와 갖는 관계 (강사 : 전선자) 김정연 2013.02.27 1912
7 [과학] 과학, 논쟁, 불확실성 (강사 : 김명진) 항슨 2013.02.27 2111
6 [철학] 한병철의 『피로사회』 강독+강의 (강사 : 허경) 항슨 2013.02.27 1962
5 [음악] 우쿨렐레로 여는 노래만큼 좋은 세상 (강사 : 조양근) 11 항슨 2013.02.27 2371
4 [인문교양] 대중인문학, 대중 속에서 멘붕한 대중을 위한 (강사 : 이인) 항슨 2013.02.27 2201
3 [신학] 목사님, 여기서 이러시면 안 됩니다 ― 한국 교회, 그 무례함의 기원 (강사 : 김진호) 2 항슨 2013.02.27 2239
2 [철학] 지성사와 정치신학: 발터 벤야민의 언저리 (강사 : 조효원) 항슨 2013.02.27 2038
1 [철학] 미셸 푸코의 『말과 사물』 강독 (강사 : 허경) 항슨 2013.02.27 1851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